•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엑시트' 소유진 "백종원 연애 때 매일 노래방 같이 가줘...결혼 후 거부 섭섭해" 들여다보니

입력 2020-01-29 00:00   수정 2020-01-29 00:00

4
'엑시트' 소유진이 백종원과의 연애담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방송된 KBS2 설특집 예능 '음치는 없다 엑시트'에서는 연예계 대표 음치 스타들의 음치 탈출 도전기가 그려졌다. 

이날 음치스타들은 신승훈 '보이지 않는 사랑'과 정수라 '환희'로 멘토들과 첫만남을 가졌다. 1번부터 5번까지 오직 목소리만 공개했는데. 멘토들은 1번과 3번의 노래 실력에 특히 주목했다. 멘토들은 1번에 대해선 "음치면서 박치. 음치는 고쳐도 박치는 못 고친다는 말이 있다."라고 평가내렸고, 3번의 경우는 "이 사람을 잘하게 만들면 대박난다. (그 멘토는) 학원 차려도 된다."라고 감탄했다.

이어 2번 도전자와 5번 도전자에 대해서는 꽤 괜찮다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이에 5번 도전자는 음치와 엮인 남편과의 연애담을 꺼내기도. 5번 도전자는 "연애시절 남편이 매일 노래방에 같이 가줬다. (하지만) 결혼하고 같이 가달라 했더니, 내 노래가 듣기 힘들었단다."라고 섭섭한 마음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