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세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2건 '모두 음성'

28일 남성 2명 검사결과 '음성'

입력 2020-01-28 19:10   수정 2020-01-28 19:10

보건소_선별진료소_설치_사진1
질병관리본부가 28일 세종시 거주 두 남성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검사결과 모두 음성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세종시보건소가 격리병실을 만드는 모습.
세종시에 거주하는 두 남성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검사결과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는 28일 오후 7시께 세종시 거주 30대 남성 A씨와 20대 남성 B씨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를 통보하고 '음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 25일 중국 우한시를 방문해 기술자로 일을 하다 지난 17일 귀국해 세종에 머물렀다.

귀국 후 마른기침 증상을 보여 28일 보건당국에 자진 신고했고, 검체를 받아 정밀분석 결과 이날 오후 7시께 음성판정을 받았다.

또 B씨는 지난해 11월 22일 업무차 중국 우한시를 방문해 지난 24일 귀국했으며, 가래 증상을 보여 보건당국에 자진 신고했다.

역시 질병관리본부가 B씨의 검체를 정밀분석한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아니라는 판정을 내렸다.

이로써 세종시에는 현재까지 접촉자 등의 의심사례는 없는 것으로 보고됐다.

정부가 최근 14일 이내 중국 우한지역에서 국내에 입국한 사람이 3023명이라고 밝히고 이들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기로 해 세종에서 의사환자나 확진자가 언제든 나올 수 있는 상황이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