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화천군, 여자축구 메카로 발돋움

화천군, 한국여자축구연맹과 추계 연맹전 유치 약정식

입력 2020-02-18 18:31   수정 2020-02-18 18:31

추계한국여자축구연맹전 유치약정식1
사진제공: 화천군
강원 화천군이 한국 여자축구의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화천군은 지난 14일 군 청소년 수련관에서 한국여자축구연맹과 추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 유치 약정식을 개최했다. 이날 최문순 군수와 오규상 연맹 회장은 올해부터 최장 5년 간 화천에서 추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을 치르기로 합의했다.

대회 명칭도 화천군의 최우선 정책목표인 '아이 기르기 가장 좋은 화천-추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으로 정하기로 했다. 추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은 국내 여자축구 대회 중 손꼽히는 메이저 대회 중 하나다. 지난해 11월 1일부터 12일까지 화천에서 열린 '물의 나라 화천 2019 추계여자축구연맹전'에는 전국에서 선수와 가족, 임원 등 2,000여 명이 찾아 지역 상경기에 큰 힘이 됐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추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 유치를 통해 화천의 자랑인 최고의 교육복지정책을 전국에 알리고, 지역경제에도, 활기를 불어 넣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고 했다.
화천=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