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손현옥 세종시의원, 세종시청소년복지센터 간담회

현장에서 체감하는 청소년 문제 심각성과 대응책에 대해 이야기 나눠

입력 2020-02-20 22:44   수정 2020-02-20 22:44

손현옥
손현옥 세종시의원이 지난 19일 세종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방문해 간담회 열었다. /세종시의회 제공
손현옥 세종시의원(교육안전위원회 부위원장·고운동)은 지난 19일 조치원읍 세종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를 찾아 간담회를 갖고 청소년 문제와 센터운영 어려움 등을 논의했다.

손 의원은 상담복지센터 시설을 둘러보고 현황을 보고받은 데 이어 류권옥 센터장과 직원들이 현장에서 체감하는 세종시 청소년 문제의 심각성과 대응책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청소년 전화 1388 홍보의 어려움 ▲동 지역에 상담센터 분소 설치 ▲청소년 성문화센터 설치 ▲가출청소년 임시보호시설 마련 ▲미디어 중독 예방 교육 시 부모교육 병행 ▲청소년 정책 및 계획 수립 시 시행기관과 사전 논의 체계 마련 ▲24시간 상담 가능하도록 상담원 확보 등이 거론됐다. 또한 이직률을 낮추기 위한 직원들의 처우 개선과 상담 전문 인력 행정지원 인력이 필요하다는 건의도 나왔다.

손 의원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위기 청소년 지원을 위해 노력하는 상담복지센터 센터장과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상담복지센터에 더 많은 지원돼 세종시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 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에서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1995년 연기군청소년상담실로 개소해 2012년 세종시 출범과 함께 현재 명칭으로 변경하고, 청소년 상담·긴급구조·보호시설 연계활동 등 청소년 보호와 육성을 위한 전문기관으로 자리매김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