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2월 22일 (토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입력 2020-02-21 15:30   수정 2020-02-21 15:30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2월 22일 (토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생년월일 오늘의 운세 --- 2020년 2월 22일(음력 1월 29일) 乙未 토요일



子쥐 띠

大慈大悲格(대자대비격)으로 전쟁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부상을 입고 사경을 헤매고 있는 현장에서 대자대비한 마음의 간호사가 몸을 아끼지 않고 간호하는 격이라. 넓고 큰 가없는 마음으로 덕을 베풀면 반드시 그 배가되어 돌아오게 되리라.

24년생 속 보이는 일은 그만 하라.

36년생 다투던 일이 해결될 운이라.

48년생 배우자와 빨리 화해하라.

60년생 가족들에게 내 능력을 인정받는다.

72년생 주위 사람들의 존경을 한 몸에 받는다.

84년생 포상관계로 연락이 온다.

96년생 한 발 물러서는 것은 지는 것이 아니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丑소 띠

民困民窮格(민곤민궁격)으로 3년간 깊은 한해가 들어 온 국민들이 빈곤하고 곤궁에 처한 격이라. 너무나 바짝 마른 땅에서도 풀 씨가 올라오는 법이니 너무 낙심하지 말고 구원을 요청하라, 자존심을 버리는 것이 급선무라.

25년생 이익보다는 명예가 더 중함이라.

37년생 한 발 양보하면 득이 된다.

49년생 내가 신경쓰지 않아도 되리라.

61년생 몸을 굽힌다고 마음까지 굽히는 것은 아니다.

73년생 직장상사에게 더욱 깍듯이 할 것.

85년생 고집을 너무 부리지 말라.

97년생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힌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寅호랑이띠

雷同批評格(뇌동비평격)으로 나 자신은 실력을 갖추지 못한 사람이 어떤 사람의 개인전에서 다른 사람과 똑같이 비평하니 세인들의 웃음거리가 된 격이라. 나의 실력이 부족하면 실력을 쌓도록 하여야 할 것인바 열심히 갈고 닦아야 하리라.

26년생 과장이 너무 심하면 손해 보리라.

38년생 예, 아니오를 분명히 하라.

50년생 친구와 상의하면 길이 보인다.

62년생 차압, 보증이 펑크나는 운.

74년생 내 이익만 챙기지 말고 남도 생각하라.

86년생 사적인 감정을 공적인 장소에서 풀지 말라.

98년생 내가 가지고 있는 것 딴 사람에게 빌려 주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卯토끼띠

德和豊厚格(덕화풍후격)으로 그동안 나의 가슴을 짓눌렀던 불화의 구름이 마침내 걷히고 서서히 태양이 떠오르는 격이라. 이제야 나의 공들였던 일들이 결실을 맺게 되고 주위의 시선을 한 몸에 받게 되며, 영광의 찬사를 얻으리라.

27년생 괜한 일로 오해가 시작된다.

39년생 보지 못한 일은 못 봤다고 하라.

51년생 지금까지 투자한 것 본전치기도 안 된다.

63년생 만만디, 천천히, 절대 서두르지 말라.

75년생 드디어 때가 왔으니 밀어 부치라.

87년생 과감히 일을 처리하면 얻게 되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용 띠

防微杜漸格(방미두점격)으로 어느 소년이 둑 밑을 지나다 보니 물이 새고 있어 그 둑의 무너짐을 방비하고자 동네 사람들을 불러 모아 단단히 고치는 격이라. 일이 한번 터지면 걷잡을 수 없이 커지게 되는 것이므로 사전에 미리미리 점검해야 되리라.

28년생 잔 머리를 굴리면 오히려 손해다.

40년생 자녀로 인한 경사 운이 따른다.

52년생 부부의 정을 재확인한다.

64년생 앞뒤를 재보고 시작해야 손해를 보지 않는다.

76년생 미리 내 몫을 챙기지 말라.

88년생 외식을 하는 것도 좋으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巳뱀 띠

道成德立格(도성덕립격)으로 드디어 위정자들이 물러가고 정도를 걷던 정치가가 나와 도를 이루어 덕이 서는 격이라. 근심은 물러가고 즐거움이 올 것이요, 굶주림은 물러가고 호사스러움이 오니 있는 그대로 과장하지 말고 생활하라.

29년생 자녀로 인한 좋은 일이 연발하리라.

41년생 내 몫마저 빼앗길 형편이다.

53년생 친구의 어려움을 외면 말라.

65년생 근교로 드라이브를 권한다.

77년생 나 혼자 큰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알라.

89년생 부모님으로부터 원조를 받으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午말 띠

三台六卿格(삼태육경격)으로 덕망이 있고 지혜가 뛰어나며 총명한 사람이 중요한 자리에 기용되어 승승장구 하더니 육판서와 삼정승을 두루두루 거치는 격이라. 그동안 쌓았던 경험과 축적된 지혜를 다시 한번 공익을 위하여 써야 할 때임을 알라.

30년생 손해만 보게 되니 경거 망동을 삼가라.

42년생 나의 형제를 포용해야 함이라.

54년생 이제 절반, 나머지도 곧 해결된다.

66년생 자녀의 교통사고를 조심 시키라.

78년생 가족들과의 대립은 절대 금물이다.

90년생 지금으로서는 가족의 화합이 우선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未양 띠

萬口稱頌格(만구칭송격)으로 마라톤에 출전한 선수가 기진맥진한 가운데서도 풀 코스를 달려 1등을 하매 여러 사람들의 한결같이 자자한 격이라. 고생 끝에 낙이 온다는 말과 같이 지금까지의 고생에 대한 보상이 있으리니 끝까지 최선을 다하라.

31년생 공과를 구분하여 정확히 하라.

43년생 유쾌한 소식으로 기쁜 마음이 된다.

55년생 부도수표를 주의하라.

67년생 나의 업적을 인정받는 때라.

79년생 이성교제에 적신호, 점검 필요.

91년생 가족간에 불화가 해소되는 운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申원숭이띠

倍道兼行格(배도겸행격)으로 걸음이 아주 빠른 사람이 보통 사람들 보다 갑절로 길을 걷게 되므로 나라에서 중요하게 쓰고자 요새에 배치하는 격이라. 나의 능력이 드디어 빛을 보게 되는 때이므로 한 가지 일이라도 최선을 다하여 처리하여야 함이라.

32년생 친구들의 도움으로 고민이 해결될 운.

44년생 원거리 여행, 휴식을 취할 때다.

56년생 앞뒤 생각하지 말고 일단 앞만 보고 뛰라.

68년생 진득하게 때를 기다리면 득이 된다.

80년생 인생은 1+1=2가 아니다.

92년생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을 운.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酉닭 띠

鎖門逃走格(쇄문도주격)으로 어느 빚쟁이가 채무자에게 빚을 갚으라고 독촉을 해 문을 굳게 잠그고 도망해 버린 격이라. 지금 당장만 모면한다고 일이 해결되는 것은 아니니 정정당당히 나서서 일을 마무리시키는 것이 좋으리라.

33년생 자녀로 인한 부부싸움을 조심하라.

45년생 지금은 부족함이 없으니 만족하라.

57년생 이익 앞에서는 의리를 먼저 생각하라.

69년생 꺼져 가는 촛불이 기사회생한다.

81년생 자금융통 활발, 사업 활기.

93년생 기다리라, 어려움이 곧 극복될 것이니.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戌개 띠

共同親和格(공동친화격)으로 서로 흩어졌던 사람들이 한데 모여 이제야 서로 친목을 다지고 함께 웃는 격이라. 그동안 불화했던 사람들도 마음을 터놓고 같이 살길을 모색하는 때로 내가 먼저 화해의 손길을 뻗치게 되면 몇 배의 소득이 뒤따르리라.

34년생 가족들의 충고를 깊이 새겨 들으라.

46년생 지금은 앞뒤가 막혔으니 기다리라.

58년생 지금까지 해온 일이 헛수고가 아님을 안다.

70년생 예의를 지켜 순서를 지키라.

82년생 하고자 하는 일은 절대 되지 않는다.

94년생 보통 있는 일이니 빨리 잊으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亥돼지띠

突然辭退格(돌연사퇴격)으로 다른 사람에 비하여 승진도 빨라 출세가도를 달리던 사람이 느닷없이 사업을 한다고 사표를 내는 격이라. 새로운 구상과 계획을 시도해 보지만 어려운 일이 많고 수많은 난관에 봉착되는 운이므로 더욱 노력하라.

35년생 반드시 성취되니 용기를 가지라.

47년생 노력한 만큼 소득이 있으리라.

59년생 친구들의 인정을 받는 운이라.

71년생 지금으로서는 휴식이 우선이다.

83년생 한 템포 늦게 시작하는 것이 좋으리라.

95년생 다 함께 하는 일이라면 괜찮으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그래픽/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