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당진시보건소, 찾아가는 방문재활 프로그램 운영

의료사각지대 장애인에게 재활서비스 제공으로 삶의 질 향상

입력 2020-02-24 07:41   수정 2020-02-24 08:11

보건소5)


당진시보건소는 이동이 어려워 적절한 재활치료를 받지 못하는 관내 중증 재가 장애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방문재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장애인 재활운동 실무경력이 있는 물리치료사가 월2회씩 재가 장애인의 가정을 직접 방문해 재활을 돕고 있으며 보건소 재활운동치료실에서도 장애가 있거나 수술 후 기능회복을 위한 다양한 재활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운동기능 및 삶의 질 평가를 통해 일상생활동작 훈련, 관절가동범위 증진운동, 균형운동 등 맞춤형 재활운동과 기능적 전기 자극(FES) 등으로 통증완화 및 자가 운동능력을 향상시키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보건소 및 의료기관 방문이 힘든 관내 중증 재가 장애인들의 의료 욕구충족과 잔존능력을 유지·증진시키며 보호자 교육을 함께 진행해 대상자와 그 가족의 신체적·정서적 지지에도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올해 부터 더 많은 방문 재활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수시로 대상자를 모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의료사각지대에 놓인 장애인들을 발굴하고 체계적이고 적절한 재활 서비스를 제공해 삶의 질 향상 및 장애인과 비장애인 간의 건강격차가 해소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내 중증 재가 장애인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 접수 및 문의 사항은 시 보건소 재활운동치료실로 문의하면 된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