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충남문화재단 신임 대표이사에 김현식씨 내정

28일 임명장 수여

입력 2020-02-26 14:38   수정 2020-02-26 14:38

김현식 대표이사
충남도는 26일 충남문화재단 신임 대표이사로 김현식<사진> 전 국제방송교류재단(아리랑국제방송) 대외협력관을 내정했다.

김 내정자는 임원추천위원회 서류 및 면접 심사 등을 거쳐 지난 20일 최종 후보자로 결정됐다.

이번 심사에서 김 내정자는 지역 문화예술 발전 전략 및 비전을 제시하며 전문성과 리더십을 인정받았다. 또 문화 분야 유관기관에서 다년간 근무한 경험과 조직관리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 내정자는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국제방송교류재단 대외협력관, 한국뉴미디어방송협회 사무총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충청사회문화연구소장으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연구와 자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임명장 수여식은 28일 개최할 예정이며, 업무는 다음달 2일부터 시작한다. 임기는 오는 2021년 7월 6일까지로 연임이 가능하다.

도 관계자는 "새로운 대표이사 임용을 계기로 문화재단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도민에게 차별 없는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문화로 더 행복한 충남'을 만들기 위해 도와 재단이 함께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