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코로나19] 충남 8, 9호 확진자 발생

천안 거주 40대, 20대 여성 밝혀져

입력 2020-02-27 09:22   수정 2020-02-27 09:22

충남도청사 전경 (15)
충남도청사 전경.
코로나19 확산세가 무섭다. 지난 밤 사이 충남도 내에서 8, 9호 환자가 잇따라 발생했다.

충남도는 천안에 거주하는 46세 여성(8호)과 28세 여성(9호)이 지난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8호 환자는 지난 22일 발열과 목 간지러움을 느꼈다. 이후 26일 오전 10시 천안 서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뒤 자가격리 도중 26일 오후 6시10분 최종 확진됐다.

9호 환자는 지난 23일 발열과 오한, 두통, 근육통을 느껴 이틀 뒤인 25일 순천향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이후 26일 오후 6시50분 확진 받았다.

도는 이들을 감염병관리기관으로 입원시킨 뒤 역학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