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천안시, 동부바이오 산단 조성사업 예비사업자 선정

입력 2020-02-27 11:29   수정 2020-02-27 11:29



천안시가 동부바이오 산업단지 조성사업의 예비사업 시행자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동부바이오 일반산업단지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달 21일부터 지난 21일까지 민간개발사업 시행자를 공모한 결과 2개 사로부터 사업제안을 받아 사업시행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그동안 동부바이오 산단 조성사업은 민간사업자가 파이낸싱(Project Financing·PF) 실행하지 못해 약 10년 동안 시행되지 못했다.

이에 시는 사업 신청자격으로 프로젝트 파이낸싱 실행을 위해 최소 50억원 이상 천안시 지정 계좌 입금과 타용도 사용금지를 위한 질권설정 완료를 조건으로 제시했으며, 그 결과 2개사가 사업제안서를 제출했다.

사업제안 2개사 중 A사는 자금(50억원)을 입금하지 않아 사업시행자 조건을 충족하지 못했고, B사는 사업신청자격을 충족했다. 시는 B사를 이달 말 예비사업 시행자로 선정할 계획이다.

B사는 충청지역 업체인 주식회사 원건설과 주식회사 산업단지개발공사가 구성한 컨소시엄이다. 예비사업시행자로 선정되면 해당 업체는 선정 통보일로부터 30일 이내 사업시행자 변경 신청서를 천안시에 제출해야 하며, 사업시행자 지정 승인 후 6개월 이내에 사업시행 토지면적의 50% 이상 소유권을 확보해야 하는 등 공모이행조건을 이행해야 한다.

천안시 동면 송연리 일원 33만4108㎡ 면적에 사업비 1187억 원(국비 포함)이 투입되는 천안동부바이오 일반산단 개발사업은 오는 2023년까지 부지조성, 진입도로, 폐수처리, 용수공급 등이 완료될 전망이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사업자 선정으로 자금 문제를 해소하고 조속한 시일 내 보상절차를 진행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동부바이오 산단 조성을 위해 2011년 11월 민간사업자와 협약을 체결하고 2015년 민간개발방식으로 산단 계획 승인까지 받았지만, 민간사업자가 자금과 토지소유권을 확보하지 못해 2018년 3월 20일 사업시행자 지정이 취소됐다.
천안=박지현 기자 alfzlal@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