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서산 지역,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다함께돌봄센터 휴원!

- 어린이집 148개소, 지역아동센터 14개소, 다함께 돌봄센터 1개소 대상
- 27일부터 오는 3월 8일까지, 상황에 따라 연장 가능성
- 돌봄 공백 보완 위해 긴급보육 시행 및 아이돌봄 서비스 시간 추가

입력 2020-02-27 11:12   수정 2020-02-27 11:12

1
서산지역 어린이들이 마스크를 쓰고 수업을 받고 있다.


정부가 코로나19 확산 사태에 대응해 예방조치 차원에서 전국에 있는 모든 어린이집에 대한 휴원조치를 내림에 따라 서산시 관내 148개 어린이집과 지역아동센터 14개소, 다함께 돌봄센터 1개소가 휴원에 들어간다.

휴원기간은 우선 27일부터 오는 3월 8일까지로,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 연장될 수 있으며, 시는 휴원에 따른 돌봄 공백을 보완하기 위해 긴급보육을 실시하기로 했으며, 신속히 긴급보육 계획을 가정통신문,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보호자들에게 안내했다.

긴급보육 시 어린이집 교사는 평소대로 출근하고 급·간식도 평상시와 같이 제공되며, 긴급보육을 이용하지 않는 아동 및 보호자를 대상으로 돌봄현황 및 아동상황 등에 대해 모니터링을 실시할 계획이다.

지역아동센터 및 다함께 돌봄센터도 휴원기간 동안 종사자가 당번제로 출근해 긴급 돌봄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아이돌봄서비스는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의 휴원, 휴교, 개학 연기 기간 동안 해당 시설을 이용할 수 없어 발생한 시간에 대해 정부지원시간(연 720시간) 한도에서 제외해 추가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며, 특히 외부인에 대한 출입제한과 보육실 교재교구, 출입문 손잡이에 대한 소독 등 감염 예방조치도 함께 실시하기로 했다.

김종민 여성가족과장은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들의 감염을 막기 위해 시행되는 조치인 만큼 불편하시더라도 시민여러분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휴원에 따른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긴급보육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긴급보육과 관련해 불편 사항은 어린이집 이용불편·부정신고센터 또는 서산시 여성가족과로 신고하면 된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