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6일) 감기걸릴확률 '매우 높음'... 낮까지 꽃샘추위 '일교차 커요'

박솔이 기자

박솔이 기자

  • 승인 2020-03-06 01:00
  • 수정 2020-03-06 01:00
00
기상청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6일 감기가능지수가 '매우 높음'으로 나타났다. 강한 찬바람을 동반한 꽃샘추위가 이날 낮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 옷차림에 신경써야겠다. 

 

이날 날씨는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밤부터 구름이 많아지겠다. 전날에 이어 영하권 출근길이 예상되며 큰 일교차가 발생하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7~2도, 낮 최고기온은 7~14도까지 오르겠다. 지역별 기온으로 서울 -2~8도, 춘천 -5~10도, 대전 -3~11도, 대구 -1~13도, 광주 -2~13도, 부산 2~13도, 제주 4~11도로 최대 15도 이하의 큰 일교차가 예상되니 든든한 옷차림이 요구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대기가 원활하게 확산되면서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한편, 국내 코로나19 감염 확진자가 5일 0시 기준으로 5766명으로 집계된 가운데 무서운 속도로 늘어가고 있어 개인 예방수칙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외출 전 사람이 많은 곳은 되도록 방문을 삼가는 것이 좋다. 사람들이 많은 곳에 방문하게 될 경우 필히 마스크를 챙겨서 외출하도록 하자. 기침이 나올 때에는 손으로 입을 가리기 보다 옷 소매로 가려 침 입자가 튀는 것을 막아야 한다.

 

외출 후에는 손을 최소 30초 이상 비누로 깨끗하게 씻어야 한다. 외출을 하지 않는 경우에도 자주 손씻기를 해서 묻어 있는 균을 제거하는 것이 좋다.

 

박솔이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