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대전충남중기청, '중소기업 기술보호지원 사업' 추진

입력 2020-03-25 14:21   수정 2020-03-25 14:21

중기청
대전충남중소벤처기업청(청장 유환철)은 중소기업의 핵심기술 탈취·유출 등을 근절하고 기업 간 공정한 기술거래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사전예방부터 피해구제까지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중소기업 기술보호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사전예방을 위한 △기술보호 상담·자문 △기술유출방지시스템 구축 △기술자료 임치 및 임치기술 활용 지원 △기술자료 거래기록 등록시스템(증거지킴이) △기술지킴서비스 등 5개 사업과, 피해구제분야 △중소기업 기술분쟁 조정·중재 △기술보호 법무지원단 운영 △중소기업 기술침해 신고 등 3개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올해 2월부터 시작해 연중 지원되며, 기술유출이 우려되거나 기술보호 역량 강화를 원하는 기업은 상담·신고센터에 신청하면 변호사·변리사 등 기술보호 전문가가 현장자문 후 법무지원 또는 기술임치 등 맞춤형 후속조치를 통해 기업의 애로를 해소한다.

중소기업 기술보호지원 사업은 예산 소진 시까지 연중 상시 신청이 가능하다. 박전규 기자 jkpark@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