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CMB, 코로나19 철통 방역 속 총선 무료방송연설 실시

방송사 사옥에 특별 예방 조치 강화

입력 2020-03-25 16:42   수정 2020-03-25 16:42

첨부1. CMB중촌동 사옥 검역소(천막)
CMB대전방송(대표이사 김태율)은 코로나19 특별 방역 조치 속에 방송권역 내 대전·세종·충남의 국회의원 후보자 전원에 대한 무료 방송연설을 진행한다.

CMB는 총선과 지방선거에서 후보자 대담과 후보자 간 토론 등 생방송을 지속 실시해 왔지만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다수의 후보자들과 방문자들이 모이는 토론 방송은 지양하고, 방송권역 내 50여 명의 후보자 전원이 개별 방문해 각 7분간 무료 방송연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첨부2. CMB녹화 스튜디오 방역
후보자들이 남은 선거 운동기간 동안 코로나19에 감염되는 경우 선거운동에 치명적인 지장을 초래한다는 점에서 방송사 사옥에 특별 예방 조치를 강화한다.

▲방송사 사옥 앞 검역소 천막 설치 ▲ 전문방역업체 상주 ▲ 열적외선 감지기 등 선별 장비 구비 ▲ 후보 및 모든 출입 인력 검역 및 개인위생 강화 ▲ 검역에 통과한 방문자와 CMB 임직원들은 안전 스티커 부착 후 사옥 진입 허용 ▲ 각 후보 녹화 전후 스튜디오 및 사옥 방역 등 후보자와 모든 출입 인력의 안전을 지키는 예방 조치를 실시한다.

김태율 CMB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후보자들과 모든 방문자들의 안전이 최우선”이라며, “선거운동이 축소돼 후보자 공약을 살펴 볼 기회가 줄어든 상황에서 이번 무료 방송연설을 통해 지역 유권자들께서 후보자의 면모와 공약을 검증해 보실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CMB는 25일부터 31일까지 녹화되는 방송연설의 경우 4월 2일부터 14일까지 지역채널 대전(12-1번), 세종·충남(25-1번)을 통해 선거구별로 방송하며, 개표 생방송은 선거일 당일 저녁 편성 예정이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