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박우석 후보, 21대 총선 논산계룡금산 후보자 등록

박 후보, “보수 대통합 시대 열고, 조국 대변인 심판” 주장
"가슴 따뜻한 정치인 되겠다" 약속

입력 2020-03-26 13:49   수정 2020-03-26 13:49

DSC_6617
미래통합당 박우석 후보가 26일 오전 9시 10분 충남 논산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 21대 총선 논산·계룡·금산 국회의원 후보자 등록을 마쳤다.

박 후보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인 만큼 기존처럼 지역 내 방역활동과 봉사활동에 적극 동참하며 SNS 등을 통해 지역주민들과 활발한 소통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코로나19 경제 위기로 생존의 기로에 놓인 지역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해 무이자대출 등의 금융대책 지원 약속을 위해 노력하고 지역 경제를 살리는데 논산·계룡·금산 지역민과 함께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포부도 덧붙였다.

특히, 박 후보는 등록을 마치고 “공정한 룰에서 선거운동을 하겠다”며, “우리지역의 일꾼이라 자처하며 지역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는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논산에서 초·중·고를 졸업하고, 4번의 국회의원, 3번의 경선을 통해 지역민과 희로애락을 함께했다”며, “언제나 지역민의 편에서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드리는 가슴 따뜻한 정치인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 후보는 충남 논산시 가야곡면 강청리 출생으로 가야곡 초등학교, 논산대건중학교, 논산대건고등학교, 동국대학교, 동국대대학원 경제학 석사, 자유한국당 논산계룡금산 조직위원장, 재경 충청향우회 수석부회장, 사단법인 한국청소년협회 부총재 등을 역임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