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유성소방서를 다녀간 '마스크천사' 훈훈

익명의 시민, '코로나19 위기극복에 써달라'며 방역물품 기부

입력 2020-03-26 15:42   수정 2020-03-26 15:42

한밤중에 유성소방서를 다녀간‘마스크천사’훈훈 (1)
대전시 제공
대전 유성소방서에 익명의 시민이 '코로나19 대응 업무에 써달라'며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놓고 간 사실이 알려져 훈훈함을 주고 있다.

25일 자정 익명의 기부자는 유성소방서 전민119안전센터에 '미약하지만 업무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항상 일선에서 고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손편지와 함께 KF94 마스크 20개와 손세정제 10개를 청사 앞에 두고 간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 소방 공무원들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 수가 계속 증가하는 어려운 가운데 이뤄진 이번 기부는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시민의 마음에 감동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유성소방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온 국민이 어려움에 처해있지만 잘 극복해 나가고 있다"며 "소방도 이 위기를 조기에 종식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며 소중한 기부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