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인천시설공단, 가족공원 청명·한식기간 방문 자제 당부

코로나19 집단 감염 확산 예방 “청명·한식 성묘종합 대책” 마련

입력 2020-03-29 15:10   수정 2020-03-29 15:10

인천가족공원-01
인천가족공원
인천시설공단(이사장 김영분)은 가족공원에 청명·한식 기간 많은 성묘객 방문이 예상됨에 따라 코로나19 집단 감염 확산을 예방하고자 "청명·한식 성묘종합 대책"을 마련했다.

공단은 방문 자제를 당부하는 현수막, SNS, 홈페이지 등을 통한 적극 홍보와 함께 ▲시설물 방역 ▲재난·재해 예방활동(임시진료실 운영, 산불 예방 활동) ▲가족공원 주·정차 및 주변 교통질서 유지 ▲가족공원 일대 환경정비 등을 계획하고 있다.

아울러 청명·한식 주간(3. 28.~4. 12)동안 성묘객 밀집 지역인 봉안당, 야외 화장실 등을 대상으로 하루 2회 이상 집중방역을 실시하고,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와 함께 손 소독 등을 실시할 방침이다.

김영분 이사장은 "모든 국민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써야 할 기간인 만큼, 성묘객들은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가급적 최소 인원이 방문할 수 있도록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