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태백시, 코로나19 관련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사업 추진

한상안 기자

한상안 기자

  • 승인 2020-03-30 16:46
  • 수정 2020-03-30 16:46
태백시 청사
사진제공: 태백시
태백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 경기 활성화와 경제 활동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의 생활안정 도모를 위해 한시생활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시설수급자 포함)와 차상위계층(단, 한부모 제외) 2,600여 가구로, 보장 구분에 따라 태백사랑상품권을 차등 지급할 예정이다.

이번 지원 사업에는 총 13여억 원이 투입되며,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의 경우 1인 가구부터 6인 가구까지 최소 52만 원에서 최대 192만 원, 주거·교육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의 경우 1인 가구 40만 원부터 6인 가구 148만 원까지 보장급여 자격 및 가구원 수에 따라 차등 지급된다.

시는 각 동별 지원 대상을 추출, 지원 대상 가구에 별도의 안내문을 발송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일정을 분산해 상품권을 배분할 예정"이라며 "반드시 안내문에 적혀있는 수령 가능 일자를 확인하고 신분증을 지참해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태백=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