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고복공원 불법 낚시관련 시설물 2톤 철거

경찰·환경단체 합동 일제단속

임병안 기자

임병안 기자

  • 승인 2020-04-03 20:26
  • 수정 2020-04-03 20:26
고복자원공원일제단속
세종시가 경찰서와 농어촌공사, 녹색환경지킴이와 함께 고복저수지에 설치된 불법 낚시 시설물을 철거하고 있다.
세종시가 지난 2일 낚시행위 금지구역인 고복자연공원에 대한 일제 단속을 통해 낚시 좌대 등 불법 시설물 2톤가량을 철거했다.

시에 따르면, 고복자연공원은 낚시행위가 금지되어 있으나 일부 낚시꾼들의 상습적인 불법 낚시행위로 자연환경 훼손이 심각한 수준이다.

이에 시는 세종경찰서, 한국농어촌공사, ㈔녹색환경지킴이와 합동으로 일제 단속과 함께 상습 낚시구역에 대한 출입금지 조치 및 현수막 부착을 통한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시는 앞으로도 고복자연공원에 대한 지속적인 단속을 통해 수질보전과 시민의 여가문화 증진에 힘쓸 계획이다.

이두희 환경녹지국장은 "고복자연공원이 쾌적한 시민 여가 공간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자연보호 활동에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