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군, '재난 조례' 개정…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 위한 첫걸음"

사회재난 구호 및 복구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 공포

한상안 기자

한상안 기자

  • 승인 2020-04-05 16:03
  • 수정 2020-04-05 16:03
홍천군청
사진제공: 홍천군
강원 홍천군이 지난 2일 코로나19 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홍천군 사회재난 구호 및 복구 지원에 관한 조례'를 일부 개정 공포했다.

이번에 개정된 조례는 코로나19 등의 예기치 못한 사회재난으로 어려움에 처한 홍천군민들의 생활안정을 위하고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직·간접적인 지원 방안을 담았다.

개정된 조례의 주요 내용에는 ▲재난기본소득 지급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수도요금 및 공공하수도 사용료 감면 ▲구직자, 비정규직으로 특수 고용근로자, 실업자 등의 생업 또는 생계유지를 위한 긴급 지원 사항 등을 신설해 재난 피해자의 범위 및 지원기준을 확대했다.

앞서 지난달 30일 홍천군에서 발표한 재난기본소득 지원과 소상공인에 대한 임대료 지원, 상하수도 요금 감면 지원은 이번 조례 공포일 4월 2일을 기준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한 코로나19 경제 위기 극복 지원대책의 자세한 신청 절차는 군 대책본부회의의 심의를 거쳐 결정하며,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이라고 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 내 소비가 위축되고 군민 생활 위협이 심각할 지경"이라며 "재난기본소득 지원 등을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도 살리고, 군민들이 함께 위기를 극복하여 소중한 일상으로 돌아갈 그날까지 모든 지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홍천=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