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로 집에만 있는 유아들 위해 놀이 영상 올리는 충남유아교육원

충남유아교육원, 가정 긴급 돌봄 지원을 위한 '집 안 놀이터' 운영

유희성 기자

유희성 기자

  • 승인 2020-04-05 10:42
  • 수정 2020-04-05 10:42
1
놀이 영상 자료 제작의 주제를 협의하고 있는 충남유아교육원 교사들 모습. 유아교육원 제공
충청남도교육청유아교육원은 홈페이지 학부모 지원에 '집 안 놀이터'를 개설해 예술아 놀자, EBS 무료방송, 놀이언스 자료 중에서 만3~5세 유아의 발달 수준에 맞는 놀이 자료를 찾아 소개해주고 있다고 5일 밝혔다.

교육원에 따르면 유치원 교육 활동 중 과학, 미술, 신체표현, 음악, 게임, 실험 활동 등을 소개해 가정에서도 자녀와 쉽게 할 수 있는 활동을 소개하고 있어 도내 학부모들이 많이 이용하고 있다.

꾸미와 토리의 경우는 가정에서 일어날 수 있는 여러 안전사고나 유아의 건강을 위협하는 상황을 유아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들이 소개하고 있어 학부모들의 관심이 높다.

또 유아교육원 교사들이 6일부터 유아들이 좋아하는 색종이 접기, 요리 활동을 자체 영상으로 제작해 유치원 현장과 가정에 지원할 예정이다. 제작한 영상 자료는 유치원 주간교육계획안 안내 시 링크를 통해 각 가정에 소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가정에서 유아를 돌보고 있는 학부모들에게는 아이들이 혼자서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도록 해 부모들의 돌봄을 지원할 예정이다.

임명희 원장은 "유아교육원은 유치원과 가정에서 긴급 돌봄을 받고 있는 유아들을 늘 생각한다"며 "그런 유아들을 위해 작은 도움이라도 주고자 유아들이 좋아하는 색종이 접기와 요리 활동 자료를 직접 만들어 소개함으로써 우리 유아들이 어디에서 있든 몸과 마음이 건강한 아이들로 자라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홍성=유희성 기자 jdyhs@
2
놀이 영상 자료 제작을 하고 있는 충남유아교육원 교사들 모습. 유아교육원 제공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