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I, 중소기업 장비이용료 최대 50% 감면 등 코로나19 극복 지원

중소기업 대상 장비이용료 3개월 감면·장기 할인 혜택 제공

임효인 기자

임효인 기자

  • 승인 2020-04-05 21:40
  • 수정 2020-04-05 21:40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CI_국문가로형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이하 KBSI)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돕기 위해 앞으로 3개월간 중소기업의 장비이용료(분석지원료)를 최대 50% 감면한다고 밝혔다.

KBSI는 기존 중소기업 대상 이용료 할인에 더해 앞으로 3개월간 할인율을 최대 50%까지 확대한다. KBSI 분석지원 서비스의 전체 이용자 중에 중소기업이 차지하는 비율은 연간 20.4% 수준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재정 부담을 줄이기 위한 것이다.

KBSI는 첨단 대형연구시설·장비를 구축·운영하며 연구원이 보유한 첨단 연구·분석장비들을 중소기업에 개방해 현장의 애로기술 해결을 위한 분석기술을 제공하는 등 분석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BSI는 매년 진행하고 있는 중소기업 우수회원사 모집을 오는 29일까지 추가로 시행해 선정된 우수회원사에게 6월 1일부터 7개월간 장비이용료 할인(최대 40%) 혜택을 제공한다. 기존에는 우수회원사에게 차년도 장비이용료 할인을 제공해왔으나 올해는 선정 즉시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정책을 변경했다. 또 KBSI로부터 기술을 이전받아 기술료를 납부해야 하는 중소기업에 대해 기술료 납부 유예·분할납부 등의 편의를 제공해 재정적 어려움을 분담할 계획이다.

신형식 KBSI 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고통을 조금이나마 함께 나눌 수 있었으면 한다"며 "정부 출연연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도록 구성원 모두가 합심하여 더 많은 지원책을 마련하는 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임효인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