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대전서 39번째 확진자 발생...해외입국자 2명 추가

대덕구 거주 20대 여성, 미국서 입국
38번째 확진자도 미국서 입국후 확진

김소희 기자

김소희 기자

  • 승인 2020-04-05 19:00
  • 수정 2020-04-05 19:00
PCM20200327000124990_P4
5일 대전에서 코로나19 39번째 확진자가 발생 했다. 오늘만 2명이 추가됐는데, 모두 해외 입국자다.

대전시에 따르면 39번째 확진자는 대덕구에 거주하는 20대 여성으로 미국에서 온 입국자다. 지난 4일 대전역 선별진료소 검체 채취 후 침산동 격리시설에 입소한 뒤 확진 판정 받았다.

이날 오전에도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 유성구 거주 20대 여성으로 지난달 30일 미국에서 입국한 뒤 자가격리 중이었다. 지난 4일 유성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은 후 확진 판정받았다. 충남대병원 음압병상에 입원조치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 내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해외 입국자 개개인의 자가격리 지침 준수가 무엇보다 중요해 졌다”고 강조했다.

.
김소희 기자 shk3296@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