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금가면, 태고사, 금가면 쌀 작목반 등 코로나19 성금 기탁

최병수 기자

최병수 기자

  • 승인 2020-04-08 11:00
  • 수정 2020-04-08 11:00
200409 금가면 태고사 이웃사랑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렵고 힘든 상황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에서도 금가면 행정복지센터(면장 류정수)는 따듯한 희망의 온기로 가득 차 있다.

8일 금가면 잠병리 소재 태고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따듯한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또, 금가면 쌀 작목반(반장 배인호)에서도 회원들을 중심으로 십시일반 걷은 성금을 금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기탁하며 훈훈한 소식을 이어갔다.

류정수 금가면장은 "어렵고 힘든 시기도 모두가 함께하면 이겨낼 수 있다는 마음으로 희망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어 너무나 감사하다"며, "코로나19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