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기 행복청장 금빛노을교 현장 코로나19 대응 점검

임병안 기자

임병안 기자

  • 승인 2020-04-08 21:47
  • 수정 2020-04-08 21:47
ㄴ
이문기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청장은 8일 5 생활권 접근성 향상을 위해 공사 중인 금빛노을교와 외곽순환도로 건설공사 현장을 방문해 코로나19 대응 및 안전관리 현황을 점검했다.

지난달 24일 취임한 이문기 행복도시건설청장은 1990년 행정고시 34회로 공직에 입문해 국토부 주택정책과장, 주택정책관, 주택토지실장을 거친 주택정책 전문가다.

지난 1월 국토교통부 기조실장 자리로 옮긴 지 두 달 만에 차관급인 행복청장으로 승진했다.

이 청장은 취임사를 통해 "국가적 과제인 행복도시 건설을 책임지게 되어 어깨가 무겁다"며 "국토교통부에서 국토·도시·주택 등의 업무를 수행한 경험을 바탕으로 성공적인 도시건설에 이바지하겠다"라고 밝힌 바 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