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자발적 참여기반 마련...서산시민센터 개소

- 청년LAB, 공익활동지원센터 등 5개 센터 들어서 -
-자발적 참여 기반 구축으로 건강한 공동체 형성 기대 -

임붕순 기자

임붕순 기자

  • 승인 2020-05-15 15:55
  • 수정 2020-05-15 15:55
KG__8782
서산시민센터 개소식 사진
KG__8880
서산시민센터 개소식 사진
KG__8926
서산시민센터 개소식 사진
KG__8964
서산시민센터 개소식 사진
서산시는 15일 시민의 자발적 참여와 공동체 문화 형성을 위한 '서산시민센터'를 번화1로 일원에 개소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맹정호 시장과 임재관 시의회 의장, 시의원, 시민사회 및 공익활동가 등 1백여 명이 참석했으며, 서산시민센터는 그동안 다양한 형태로 운영되던 유사한 지원 센터를 시민 중심 공간으로 통합한 센터로, 도비 2.4억, 시비 3.6억 등 총 6억의 사업비를 들인 센터는 연면적 600㎡로 교육·강의실, 동아리방, 커뮤니티홀, 북카페, 수유실 등을 갖췄다.

1층에는 청년들을 위한 공간인 청년활력공간 LAB과 청년창업지원센터, 도시재생 지원을 위한 도시재생지원센터가 들어서고, 2층에는 시민들의 공익활동을 촉진하고 공익활동가들의 역량을 키울 수 있는 중간지원조직인 공익활동지원센터와 마을만들기지원센터가 입주한다.

지역공동체 문제 해결이나 공익활동에 관심 있는 시민이나 단체는 누구든지 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시는 시민센터 개소로 자발적 시민참여 기반을 구축하고, 건강한 공익활동 네트워크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산시민센터 개소는 맹정호 시장의 핵심 공약으로 시는 그동안 센터 개소를 위한 기반 마련에 힘을 쏟아왔고, 간담회와 토론회를 통해 주민 의견을 수렴하고, 사단법인 충남시민재단에 용역을 맡겨 공익활동 생태계조사와 워킹그룹을 운영했다.

지난 3월에는 '서산시 시민공익활동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법적,제도적 기반을 마련했으며,시는 많은 시민과 단체들이 다양한 분야의 시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역활동 플랫폼을 조성하고, 공익활동 인큐베이팅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맹정호 시장은 "시민센터가 문을 열 수 있도록 관심과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서산시민센터가 참여와 협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건강한 공동체 문화를 형성하는 구심점이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