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침수 피해 서구 정림동 찾아 주민에게 위로

방원기 기자

방원기 기자

  • 승인 2020-07-31 10:21
  • 수정 2020-08-03 15:32
박병석침수피해
사진=연합뉴스

박병석 국회의장은 31일 폭우로 인한 침수 피해를 본 대전 서구 정림동 코스모스아파트를 찾아 주민들에게 위로를 전했다.

이곳은 박병석 의장이 16대 국회부터 내리 6선을 한 지역구다. 박 의장은 이날 오전 7시 30분께 이재민들을 위한 임시 생활시설인 오량실내테니스장을 찾아 주민들을 만났다.

이곳에는 침수 피해를 본 28세대 56명의 주민 가운데 18명이 머물고 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대전 서구 코스모스아파트를 찾아 이른 아침부터 복구작업에 나선 공무원들과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또 박 의장은 이재민들을 위로하며 "빨리 복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박 의장은 허태정 대전시장과 장종태 서구청장으로부터 피해 상황을 보고받은 뒤 빠른 복구를 당부했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