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코로나 확산에 따라 16일부터 수도권 경기 무관중으로 다시 전환

금상진 기자

금상진 기자

  • 승인 2020-08-15 20:42
  • 수정 2020-08-15 20:44
200531308661 (1) (1)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수도권 코로나 확산에 따라 무관중 경기로 다시 전환한다고 밝혔다(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결정에 따라, 16일(일)부터 서울-경기 지역에서 개최되는 K리그 경기들을 당분간 무관중 경기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울-경기 외 나머지 지역에서는 유관중 경기가 유지된다.

이에 따라 우선 이번 주말에는 16일(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K리그2 수원FC-제주(수원종합운동장) 경기가 무관중 경기으로 진행된다. 

서울-경기 지역의 관중 재입장 시점은 향후 방역당국의 방침에 따라 정할 예정이다. 연맹은 앞으로도 정부의 방역 노력에 최대한 협조하며 안전한 리그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금상진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