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애자 "감염병 위기때 교육현장 물품지원 가능토록"

대전시교육청 보건위생기본조례 일부개정안 대표발의

방원기 기자

방원기 기자

  • 승인 2020-09-15 16:21

신문게재 2020-09-16 4면

우애자
대전시의회 우애자 의원(국민의힘·비례)이 코로나19 등 감염병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두 팔을 걷어부쳤다.

우 의원은 15일 코로나 19 등 감염병 위기상황 시 필요한 물품을 지원해주는 '대전시교육청 보건위생 기본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번 조례안은 코로나19가 지속되고 있는 현재와 같은 감염병 위기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대전시교육청에서 관련 기본계획을 매년 수립·시행하고, 학교 방역활동 및 비상용 마스크 등 지원의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조례안엔 감염병 업무 담당자의 역량 강화를 위해 교육감은 보건교사를 포함한 전체 교직원을 대상으로 관련 연수 기회 포함을 내용에 담았다.

우애자 의원은 "이번 조례안이 공포되면 감염병 확산 등 위기상황 시 대전시교육청에서 학교와 학생에게 지원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되어 보다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 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생 감염병 대응 지원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