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소비자 키워드는 '예식과 숙박'… 상담건수 크게 늘어

이현제 기자

이현제 기자

  • 승인 2020-09-18 10:04
clip20200918095001
2020년 8월 1372소비자상담센터 상담건수. 전월 대비 증가율 순위(좌)와 전년 동월 대비 증가율 순위(우). 제공=한국소비자원.
8월 소비자 상담의 키워드는 '예식과 숙박'이었는데, 예식서비스와 호텔·펜션·게스트하우스·캠핑장과 같은 숙박시설의 소비자 상담 건수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에 따르면 전월 대비 '예식서비스'는 507.5%, '호텔·펜션'이 295.6%, '기타 숙박시설'이 271%로 상담이 증가했다.

1372소비자상담센터 접수 건수를 기준으로 집계한 통계로 '예식서비스'는 코로나19 재확산이 이뤄지고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의 격상으로 분쟁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세부 상담 내용으론 보증 인원 축소, 일정 연기와 관련해 소비자와 사업자 사이 위약금 분쟁이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호텔·펜션과 게스트하우스, 캠핑장 등 기타숙박시설의 경우 잇따른 집중호우와 코로나 감염 우려에 따른 계약해제 위약금 상담이 주를 이뤘다.

지난해와 비교해도 '예식서비스'는 1268.7%, '호텔·펜션'도 229.9%나 크게 오른 수치다.

코로나19 영향으로 '보건·위생용품' 상담도 전년 대비 607.4% 마스크 품질과 배송지연에 따른 불만이 제기되기도 했다.

8월 한 달 동안 전체 소비자 상담 건수는 6만 3540건으로 전월 대비 2339건 3.8% 증가했고,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1% 증가한 수준이다.

clip20200918094903
지역별 상담 접수 비율. 제공=한국소비자원.
연령대별로는 30대가 1만 9160건 32.1%로 가장 많았고, 40대가 1만 5052건 25.2%, 50대 1만 893건 18.2% 순이었다.

상담사유별로는 '계약해제·위약금'이 1만 7546건 27.6%, '품질·A/S 관련' 상담이 1만 6583건 26.1%, '계약불이행'이 8219건 12.9% 순서로 건수가 많았다.

지역별로는 인구 10만 명당 상담 건수가 경기도 147.7건, 서울 140.8건, 대전이 135건으로 세 번째로 소비자 상담이 많은 지역으로 나타났다.
이현제 기자 guswp3@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