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이해미 기자

이해미 기자

  • 승인 2020-10-30 13:57
취임식 사진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제7대 대표이사가 취임했다.

30일 대전문화재단은 정부의 방역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재단 임직원 등 50인 이내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심규익 신임 대표이사는 취임사에서 "오늘날 우리가 문화 강국으로 대한민국의 위상이 드높아진 것은 예술인 여러분 덕분이며, 이 자리를 빌려 깊은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했다. 이어 "참여와 소통의 조직문화를 통해 직원들과 함께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을 만들어 보자"고 포부를 밝혔다.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대표이사의 임기는 3년이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