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청양군수배 풋살대축제 개막

최병환 기자

최병환 기자

  • 승인 2020-11-21 18:57
  • 수정 2020-11-22 10:32

신문게재 2020-11-23 13면

사본 -20201121_165134
이번대회 초등 3~4학년부에서 우승한 세종 김영후FC-블랙팀
2020 청양군수배 풋살대축제가 21일 전국에서 96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청양군체육회와 중도일보가 주최한 이번대회는 초등1~2학년부, 3~4학년부, 5~6학년부, 일반부 등 4개 부문에 820여 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대회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철저한 방역 속에서 21~22일과 28~30일 4일에 걸쳐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대회 첫날인 21일 열린 초등 3~4학년부에는 24개 팀 190여 명의 선수가 출전해 열띤 경합을 벌였다.

이날 단연 두각을 나타낸 팀은 우승팀 세종 김영후FC-블랙팀(이하 블랙 팀)이었다.

블랙팀은 16강부터 결승전까지 무려 22골을 작렬시키며 어마어마한 공격력으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실점은 단 2골만 내주며 탄탄한 수비력도 과시했다.

블랙팀은 16강에서 세종Y&L팀을 11대 1로 대파하고 8강에 올라 진천FC-블루팀에 3대0 완승을 하며 4강에 진출했다. 4강에선 KS축구센터-K와 맞붙어 4대0으로 승리하며 결승행을 확정 지었다.

이어 치러진 결승전에서는 흔치 않은 일이 벌어져 이목이 쏠렸다. 결승에 오른 블랙팀과 맞붙을 팀이 김영후FC-화이트 팀(이하 화이트 팀)이었다. 김영후 감독이 이끄는 두 팀이 결승에서 만나는 진풍경이 펼쳐진 것이다.

화이트 팀 역시 탄탄한 실력을 뽐내며 결승에 올랐다.

16강에서 천안 좋은교회 팀을 9대0, 8강에선 FC CTS팀을 승부차기 끝에 3대1, 4강에선 청주FC YOUTH 팀을 4대0으로 누르고 결승에 진출했다.

마지막 경기인 결승에선 블랙 팀이 화이트 팀을 4대1로 누르고 초등 3~4학년부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이날 3위는 KS축구센터-K 팀, 4위 장려상은 청주FC YOUTH 팀이 차지했다. 지도자상은 김영후 FC-블랙·화이트 팀 감독, 최우수 선수상은 박호연(김영후FC-블랙) 군이 받았다.
청양=최병환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