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서산시·태안해경, 가로림만 및 해양보호구역 지속가능 발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20일 서산 베니키아 호텔에서 가로림만 및 해양보호구역과 관련한 업무협조 및 협력체계 구축

김준환 기자

김준환 기자

  • 승인 2020-11-22 01:16
공동협력 협약식 (1)
지난 20일 태안군, 서산시, 태안해경은 서산 베니키아 호텔에서 '가로림만 및 해양보호구역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관계기관 공동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은 협약식 모습.


태안군과 서산시·태안해양경찰서가 가로림만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군에 따르면 지난 20일 서산 베니키아 호텔에서 최군노 태안부군수를 비롯해, 맹정호 서산시장, 윤태연 태안해양경찰서장 등이 참가한 가운데 '가로림만 및 해양보호구역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관계기관 공동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식은 가로림만과 해양보호구역의 생태계 보전과 중요성을 인식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공동 협력을 위해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및 국가사업화 협력 ▲가로림만 등 서해 중부권 해양보호생물 구조·불법포획단속 등 인프라 구축 및 전문 인력의 양성 및 해양안전, 구조, 환경, 치안유지 등 협력방안 증진 ▲가로림만과 관련된 각 기관의 우호 증진 및 홍보, 전시, 교육 등 각 기관이 합의한 사업에 필요한 협력사업·행사 공동개최 등에 협력한다.

또 세 기관은 협력분야의 효율적 추진을 위해 실무협의회를 구성·운영할 방침이다.

최군노 부군수는 "가로림만의 생물다양성을 지켜가는 가운데 해양환경·문화관광을 연계해 지역경제를 발전시킬 수 있는 지속가능한 성장모델을 만들어가야 한다"며 "사람과 자연이 함께 공존·공영할 수 있는 가로림만의 발전 방안을 찾기 위해 이 자리에 모인 기관과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이 끝난 후 태안군, 서산시, 충남도, 한국해양과학기술원 관계자 및 관련 전문가들이 모인 가운데 '가로림만 해양정원 정책 포럼'이 열려 '미래 해양생태자원 가로림만'의 지속가능한 이용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