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이글스 수베로 감독, "리빌딩은 어느 팀에게나 어렵지만 과정 흥미로울 것"

한화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 신임감독, 미국 현지에서 계약 완료
리빌딩 전문가로 정평, 수베로 감독 "정확히 파악해 구체화 시킬 것"

신가람 기자

신가람 기자

  • 승인 2020-11-29 10:02
카를로스수베로 감독 계약
카를로스수베로 감독 계약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프로야구 한화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 신임 감독은 한국 시간 27일 오전 미국 현지에서 계약을 완료했다.

이 자리에서 수베로 감독은 "구단의 방향성에 맞춰 팀을 성장시키기 위해 지금부터 준비를 진행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특히 젊고 역동적인 팀으로 변화하고자 하는 구단의 의지를 정확히 알고 있다며 이를 위해 하루빨리 팀 파악에 대비하겠다는 각오다.

수베로 신임 감독은 앞서 취임 소감에 관해 "한화이글스에서 새로운 도전을 할 훌륭한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단장님이 직접 미국에 방문하시고, 직원과 통역까지 오셔서 신경 써주시는 모습에 감명받았다. 나뿐 아니라 우리 가족에게도 새로운 도전 환경을 만들어 주신 것에 감사드릴 뿐이다. 나와 팀 모두에게 중요한 도전이 시작되는 만큼 시즌 전까지 리그에 대한 준비를 철저히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KBO리그에 도전하게 된 배경에 수베로 신임 감독은 한국 선수들의 수준과 팬 문화를 거론했다.

수베로 감독은 "예전 프리미어12를 위해 대만을 가 본 적이 있었다. 당시 느낀 아시아 야구의 열기와 팬 문화에 큰 감동을 받았다. 한국 야구 역시 팬들의 큰 사랑과 선수들의 높은 수준을 전해 들어 알고 있다. 그래서 더더욱 새로운 도전에 고민할 이유가 없었다"고 강조했다.

특히 팀 리빌딩의 전문가로 정평이 나 있는 수베로 신임 감독은 본인의 경험과 계획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수베로 감독은 "무엇보다 젊고 역동적인 팀으로 변화하고자 하는 한화이글스의 의지를 정확히 알고 있다. 다만 리빌딩이라는 것 자체가 어떤 팀에게든 쉽지 않은 과정이다"라며 "앞으로의 3년은 우리에게 힘든 시간이겠지만 팀이 점차 변화하는 모습을 지켜보면 흥미로울 것으로 생각한다. 구체적인 리빌딩 계획은 우선 한국에 가서 팀 상황을 명확히 파악하고 구체화시킬 것"이라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한화이글스에 있는 동안 최종 목표에 관해 수베로 감독은 "당연히 한국시리즈 우승이다. 물론 당장 이루면 좋겠지만 내 계약 기간 동안 팀이 점차 발전하면서 계약 기간이 끝날 때쯤 그 목표를 달성해서 구단, 선수단, 팬 모두가 함께 즐거워할 수 있으면 좋겠다. 팀이 강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내 역량을 모두 쏟겠다"라며 "본인의 계약 기간 동안 한화이글스 팬들과 함께 우리의 목표 달성해서 함께 축하하고 즐거워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