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12일부터 예술인 기초창작활동비 2차 신청접수

코로나 피해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지원

신가람 기자

신가람 기자

  • 승인 2021-04-07 10:30
대전시는 코로나 19로 인해 전시·공연 등이 제한되면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지역예술인들에게 지속적인 창작 여건 조성에 필요한 2차 기초창작활동비를 지원한다.

이번 기초창작활동비 2차 지원은 지난 2월 1차 지원 시 미신청 예술인을 대상으로 1인당 100만 원씩 지급하며, 올해 기수혜자는 제외된다. 지원대상은 대전시에 주민등록상 주소를 두며, 예술활동증명이 유효하거나 대전문화재단에서 공모한 예술지원사업에 참여한 경력이 있는 전문예술인이면 가능하다.

대전시, 12일부터 예술인 기초창작활동비 2차 신청접수
신청 기간은 12일부터 5월 11일까지이며 대전문화재단 이메일을 통한 온라인 신청이 원칙이고, 지난 1차 지원과 마찬가지로 접수순서에 따라 3회에 걸쳐 본인 명의 계좌로 지급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와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의 공고를 확인하면 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전시가 예술인 재난지원을 선도하고 있다"며 "힘겨운 시기에 창작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예술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라고, 이는 결국 시민들의 문화향유 기회를 넓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