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신만덕 베스티움 에코포레, 교통호재와 합리적 분양가로 '눈길'.. 26일(오늘)부터 선착순 동호지정 분양 실시

900만 원대 신축 아파트, 중도금 무이자 등으로 인기 몰이

입력 2019-04-26 11:10   수정 2019-04-26 11:42

JD
부산시 북구 만덕동에 ㈜동부토건이 시공하는 ‘신만덕 베스티움 에코포레’는 부산 북구 만덕동 (구)동신타운 재건축정비조합으로서, 지하5층~지상15층, 12개동 59,84㎡ 총 593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전세대 남향위주 배치와 함께 통풍과 채광이 우수한 판상형구조로 높은 전용률을 확보, 생활공간을 극대화 한 것은 물론 투자 가치까지 높였다. 여기에 단지 내 여유로운 생활이 가능한 숲세권 아파트라는 점과 만덕3터널 등 교통호재가 맞물려 많은 주변 입주민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정부의 부동산 규제로 다소 부동산 심리가 위축 되고 있지만, 당분간 만덕동 내 신규 공급아파트가 없을 것으로 예상되어 견본주택에 실수요 중심의 방문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최근 미세먼지로 인해 많은 이들이 숲세권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고 있는 만큼 ‘신만덕 베스티움 에코포레’에서도 이러한 부분이 단연 장점으로 작용하고 있다. 

‘신만덕 베스티움 에코포레’ 측은 23~25일 정당계약동안 순조롭게 계약이 이뤄졌으며, 분석 결과 3.3m2당 900만 원대의 합리적인 분양가 및 분양 조건이 젊은 층 당첨자들에게 소구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또 노년층의 경우 백양산의 4계절을 느낄 수 있는 조망권과 단지 인근에 등산로가 있는 점 등에서 만족했다고 한다. 실제 아파트 주변으로는 10개의 산책로가 조성된 백양산이 위치하고 있으며, 단지 앞으로 덕천천 생태하천이 조성될 예정으로 이른바 숲세권을 누리기에 부족함이 없다. 

무엇보다 ‘신만덕 베스티움 에코포레’는 부산 내외곽을 빠르게 연결하는 사통팔달 교통의 허브에 입지했다. 부산 3호선 만덕역(도보 10분), 덕천IC, 제1,2만덕터널, 남해고속도로, 중앙고속도로, 구포철도역, 김해공항을 가깝게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만덕 3터널과 만덕~센텀간 고속화도로가 준공되면 서면, 센텀과의 접근성이 한층 더 우수해진다는 것도 장점이다. 

덕천 생활권 및 미남~사직~동래 등지와 인접한 ‘신만덕 베스티움 에코포레’는 북구디지털도서관, 생활체육관, 학생예술문화회관(구포), 문화빙상센터(덕천), 부민병원(덕천), 아시아드주경기장, 사직야구장, 초읍도서관, 부산시청과도 가깝다. 만덕시장, 메가마트, 홈플러스, 롯데백화점, 덕천뉴코아아울렛 등 상업 시설 이용도 편리하다. 

관계자는 “주변에 신축아파트가 없다는 희소성과 중소형 평형대 구성 및 합리적인 분양가로 실수요가 이어지고 있다. 입주 시 만덕3터널 개통과 주변 주거개선이 이뤄지며 꾸준한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신만덕 베스티움 에코포레’는 오늘(26일)부터 동호지정 선착순을 진행, 잔여세대 중 원하는 라인 층을 지정하여 계약을 할 수 있도록 한다. 

주택전시관은 부산시 북구 낙동대로 1712 2층에 마련되어 있으며, 3층은 모라 베스티움을 함께 관람할 수 있다./봉원종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