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매운 맛 축제' 20일 개막

손도언 기자

손도언 기자

  • 승인 2019-12-16 09:42
  • 수정 2019-12-16 09:42
핫앤스파이시 포스터
추운 겨울을 화끈하고 매콤하게 달굴 음식축제가 미식의 고장 제천시에서 개최된다.

제천시는 오는 20일부터 25일까지 6일간 제천 명동갈비골목 일원에서 '핫 앤 스파이시' 푸드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의 대표맛인 매운맛을 선보이며 미식관광도시 제천의 매력을 널리 알리고 겨울철 관광객 유입을 위해 기획됐다.

매운 음식은 칼로리를 태우는데 도움을 주고, 심장을 보호하며, 통증을 완화시키고, 비타민과 필수미네랄이 풍부하고 기분을 전환시키는 등 건강에 유익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방문객들은 축제를 통해 명동갈비 골목 업소에서 자체개발한 매운돼지갈비찜, 매콤주꾸미, 빨간오뎅, 핫불고기, 불닭치킨 등과 부스에서 판매하는 특색 있는 매운 음식들을 만나볼 수 있다.

아이스크림, 군고구마, 달고나, 쌍화뱅쇼, 꽃차 등 매콤한 음식들로 얼얼해진 혀를 달콤하게 감싸줄 수 있는 디저트 존도 마련된다.

개막일인 20일 오후 5시에는 상징조형물 제막식이 열린다.

시 관계자는 "제천에는 빨간오뎅 외에도 맵고 맛있는 음식이 많아 같은 기간에 열리는 겨울벚꽃축제와의 시너지 효과를 누리고자 이번 페스티벌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제천=손도언 기자 k-55son@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