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조정석 대화중단, 거미와 더 이상…“솔직하게 말해도 되는 건가”

입력 2019-07-22 16:56

조정석

사진=SBS '런닝맨' 방송 캡처

 

배우 조정석이 아내이자 가수 거미와의 대화 중단 일화를 밝혀 이목을 사로잡았다.

 

조정석은 지난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앞서 ‘런닝맨’에는 거미가 출연해 하하, 김종국과 콜라보를 언급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이날 MC 유재석은 조정석에게 “거미가 별다른 얘기 없었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조정석은 “솔직하게 말해도 되는 건가”라고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이어 “운전하며 가다가 제가 ‘하하 형이 랩을 하고 (김)종국 형과 당신이 노래를 하면 정말 멋있겠다’고 하니까 거미가 ‘하하 오빠가 노래를 하고 싶어 한다’며 고개를 가로 젓더라”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그러고 나서 거미와 대화가 중단됐다. 더 이상 아무런 말도 없었다”라고 말해 또 한 번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하하 이름만 나왔을 뿐인데 차 안이 지옥이 된 모양이다”라고 말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